보령 앞바다 국제요트대회 개막

23일 대천 머드광장서 ‘2021 아시안컵 보령국제요트대회’ 개회식 열려.

윤광희 기자 2021-07-23

 

 

국내 첫 아시아요트연맹 공인 요트대회인 ‘2021 아시안컵 보령국제요트대회의 개회식이 23일 보령 대천해수욕장 머드광장 특설무대에서 열렸다.

 

이날 개회식은 코로나19 확산 차단을 위해 집합 인원을 최소화하고 방역지침을 준수해 추진했다.

 

양승조 충남도지사와 김동일 보령시장, 김명선 도의장, 송상근 해수부 해양정책실장 등 내빈과 선수·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개회식은 대회기 수여, 개회 선언, 선수 대표 선서, 개회 퍼포먼스 등의 순으로 진행했다.

 

또 개회식에 앞서 열린 마리나 콘퍼런스에서는 이재형 한국해양대 교수가 보령해양레저복합단지 조기 조성을 위한 전략과 방안주제 발표를 진행했으며, 토론을 통해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

 

충남요트협회가 주최하고, 아시안컵 보령국제요트대회 조직위원회가 주관하는 이번 대회는 선수 등록 및 계측 등 21일부터 일정을 시작해 26일까지 J70, 옵티미스트, 49er 3개 종목의 요트 경기를 진행한다.

 

대회의 주 종목인 J7067월 총 3회에 걸쳐 예선전을 열고 벅(BUG), 팀소풍, 평택 데블스 등 최종 본선에 진출할 상위 6개 팀을 선발했다.

 

또 조직위는 여성 요트인 육성을 위해 예선전에 참가한 2개 여성팀 가운데, 예선 점수가 높았던 팀레이디스에 본선 진출권을 부여했다.

 

아울러 이번 대회에서는 해양레저산업 전시회, 해양레포츠 체험 등 다양한 부대행사도 연계 추진한다.

 

이 자리에서 양 지사는 해양레저관광산업 중에서도 요트산업은 우리나라뿐만 아니라 전 세계가 주목하는 블루오션이라며 해양 레포츠의 꽃인 요트를 대중화하고 관련 산업을 육성해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고 충남을 해양레저관광의 중심지로 조성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양 지사는 코로나19 방역지침을 철저히 준수해야 한다고 강조하며, “선수들이 안전하고 힘찬 레이스를 펼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격려와 응원을 보냈다.

 

한편 도는 이번 보령국제요트대회가 위드 코로나19(With COVID19)’ 시대의 선도 모델이 될 수 있도록 방역 관리에 만전을 기할 방침이다

기사입력 : 2021-07-2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충남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