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방학·휴가철 맞아 물놀이 안전 점검

다음달 4일까지 도내 내수면 물놀이 지역 안전 관리 실태 확인 .

윤광희 기자 2021-07-23

 충남도는 다음달 4일까지 여름방학과 본격적인 휴가철을 맞아 이용객이 늘고 있는 도내 내수면 물놀이 지역을 대상으로 안전 점검한다고 23일 밝혔다.

 

내수면 물놀이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이번 점검은 특별 대책 기간(715816)에 맞춰 진행한다.

 

중점 점검 사항은 위험 표지판, 인명구조함, 구명환·구명로프, 안전선 등 안전시설·장비 확보 및 관리 상태 안전요원 배치 및 근무 실태 코로나19 방역지침 준수 여부 등이다.

 

이날 도는 청양 물놀이 지역 1곳을 표본으로 현장 방문 점검했으며, 이용객에게 안전한 물놀이를 당부하고 현장 근무 중인 안전관리 요원을 격려했다.

 

현장 점검에는 이정구 도 재난안전실장을 비롯한 도 관계 공무원, 청양군 관계자, 김명숙 도의원 등이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 이정구 도 재난안전실장은 단 한 건의 물놀이 인명사고도 발생하지 않도록 안전사고 예방에 최선을 다해줄 것을 강조했다.

 

한편 도는 도내 내수면 물놀이 관리지역 및 위험구역 45개소에 위험 표지판, 구명조끼 등 안전시설 937점을 설치했으며, 안전관리 요원 93명을 배치해 관리하고 있다

기사입력 : 2021-07-2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충남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