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 김대건 신부 캐릭터, 국민의 마음 사로잡았다!

2020 대한민국 공공PR대상 이벤트 부문 최우수상 수상.

홍광표 기자 2021-04-26

당진시가 지난 23일 서울 한국광고문화회관에서 열린 ‘2020 대한민국 공공PR대상 시상식에서 김대건 신부 캐릭터 등을 활용한 김대건 신부 탄생 200주년홍보성과를 인정받아 이벤트 부문 최우수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대한민국 공공PR대상은 한국광고홍보학회가 주관하고 문화체육관광부, 소비자TV, 위드컬쳐가 후원해 전국 광역 및 지방자치단체 중 우수PR사례를발굴해 시상함으로써 대국민 커뮤니케이션의 중요성을 알리고자 지난 2015부터 개최됐다.

 

시에 따르면 대한민국 최초의 사제이자 2021 유네스코 세계기념인물로 선정된대건 신부의 탄생 200주년을 기념해 캐릭터서체개발 및 웹툰동화책제작 등 다양한 홍보 사업을 통해 많은 지지를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또 해당 사업은 충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맹창호) 공모사업으로 추진됐으며, 개발에는 충남도 내 기관인 써밋디자인(대표 박건부)이 참여했다.

 

시 장창순 문화체육행사기획단장은 김대건 신부 탄생 200주년을 맞이해 종교를 넘은 그의업적을 알리고, 탄생지인 당진을 홍보하기 위해 추진한 사업들이인정받아 기쁘다앞으로도 기념행사 홍보를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당진시는 사업비 130억 원을 투입해 우강면 솔뫼성지에 천주교 복합예술공간을 조성 중이며, 이곳에서 오는 8월 김대건 신부 탄생 200주년 기념행사를 진행함으로써 국내를 넘어 국제적 천주교 명소로서 입지를 굳게 다질 예정이다.

 

기사입력 : 2021-04-26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충남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