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북구 치매안심센터, 치매환자가족 자조·힐링 프로그램 운영
컬러 테라피, 미술공예 작품 만들기 통한 치유 미술 프로그램 마련
윤광희 기자   |   2024-04-03


천안시 서북구보건소 치매안심센터가 지난 달부터 10월까지 치매환자 가족을 대상으로 힐링·자조 모임인 치유 미술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고 3일 밝혔다.

 

치유 미술 프로그램인 내 마음을 그리다는 치매환자 가족의 정서적 지지와 돌봄 스트레스 경감을 목적으로 총 8회에 걸쳐 콜라주 기법, 컬러 테라피 공예 등 회차마다 각각 다른 주제로 진행된다.

 

지난 2일에는 평소 체감하지 못한 소중한 나 느끼기라는 주제로 도화지에 자신의 손이나 발의 본을 떠서 꾸미는 체험을 했다.

 

이 프로그램에 참여한 한 가족분은 잊고 살았던 나의 소중함을 알고 다른 가족들과 이야기하며 힐링할 수 있어서 정말 좋았다고 말했다.

 

이현기 서북구 보건소장은 다양한 자조·힐링 프로그램을 운영해 치매환자를 돌보는 가족들이 즐겁게 치유 받을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치매환자 가족 자조·힐링 프로그램 관련은 서북구 보건소 치매안심센터(041-521-5519), 동남구 보건소 치매안심센터 (041-521-5789)로 문의하면 안내 받을 수 있다.

뒤로가기 홈으로

명사

많이 본 뉴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충남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