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북구보건소, 수인성·식품매개감염병 예방수칙 적극 홍보
윤광희 기자   |   2024-04-03

천안시 서북구보건소가 봄철을 맞아 4월 간 사회복지시설 30곳에 수인성·식품매개 감염병 예방 홍보활동을 펼친다고 3일 밝혔다.

 

수인성·식품매개 감염병은 병원성 미생물에 오염된 물이나 식품 섭취로 구토, 설사 등의 위장관 증상이 주로 발생하는 질환이며 고온 다습한 하절기에 발생률이 올라간다.

 

이에 보건소에서 감염병 발생을 선제적으로 예방하고자 집단생활이 이루어지는 사회복지시설에 방문해 사무 및 조리종사자에게 감염병 예방수칙을 홍보한다.

 

감염병 예방수칙은 흐르는 물에 30초 이상 비누로 손씻기 음식은 충분히 익혀 먹기 물은 끓여 마시기 채소나 과일은 깨끗한 물에 씻어 껍질 벗겨 먹기 설사 증상이 있는 경우에 조리하지 않기 위생적으로 조리하기 등이다.

 

앞서 보건소는 경로당을 방문해 읍·면 지역 고령자 150여 명을 대상으로 감염병 예방수칙 및 손씻기 교육을 진행했으며, 하절기부터는 마을 이장단 네트워크를 활용해 감염병 집단발생 감시를 강화할 예정이다.

 

이현기 서북구보건소장은 본격적으로 날씨가 따뜻해지고 있는 만큼 식품으로 인한 감염병 예방을 위해 시민여러분들에게 손씻기 등 개인위생수칙을 준수해 달라고 말씀드리고 싶다고 말했다.

뒤로가기 홈으로

명사

많이 본 뉴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충남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