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산세계인삼엑스포 中 관람객 유치 물꼬

2일 중국 홍삼판매업체 ‘조양의료기계유한공사’와 협약 체결.

정경숙 기자 2016-08-02

▲     © 편집부

금산세계인삼엑스포조직위원회(위원장 허승욱 정무부지사)는 2일 금산 다락원에서 중국 조양의료기계유한공사와 금산인삼 판매 및 엑스포 관람객 유치를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조양의료기계유한공사는 중국 심양시를 중심으로 200여 곳의 판매망을 구축하고 있는 의료기기 판매회사로, 이번 협약을 계기로 금산홍삼 전문 판매회사로 거듭나게 됐다.
 
양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2017금산세계인삼엑스포 중국내 홍보 및 관람객 유치 ▲국제교역전 참여 등을 통해 세계 인삼산업 발전에 공동 협력하게 된다.
 
김시형 엑스포조직위 사무총장은 “이번 협약은 인삼최대 소비국인 중국에서 고려인삼의 인지도를 높이는 것은 물론, 2017년 금산세계인삼엑스포에 많은 중국인들을 유치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한편, 지난 2006년과 2011년에 이어 3번째로 개최되는 ‘2017금산세계인삼엑스포’는 내년 9월 8일부터 10월 9일까지 32일간 금산인삼광장일원에서 ‘생명의 뿌리 인삼’을 주제로 열릴 예정이다.

기사입력 : 2016-08-0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충남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