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년사] 황천순 천안시의회 의장

2021년 새해, 시민의 행복을 위한 희망찬 발걸음 다짐!.

편집부 2020-12-30

 

 천안시의회 황천순 의장



2021년 신축년 새해가 새 희망과 함께 우리 곁으로 다가왔습니다.

 

코로나19로 고단했던 2020년을 뒤로하고 새해를 맞이하면서 그 어느 해보다 심기일전(心機一轉)’의 의미를 가슴 깊이 새깁니다. ‘비 온 뒤 땅이 굳어 지 듯시련 속에서 더욱 단단해진 천안시민의 저력이 2021년에 더욱 빛을 발하길 바라며, 70만 천안시민 모두가 가슴 설레는 마음으로 희망찬 새해를 맞으시기 기원합니다.

 

사랑하는 천안시민 여러분!

 

돌이켜보면 2020년은 천안시민과 더불어 천안시의회가 한층 성숙해진 한해였습니다. 코로나19 상황 속에서 여름에는 유례없던 집중호우까지 겹치며 매우 힘들었지만, 천안시민들께서는 함께 어려움을 극복해냈습니다. 사회적 거리두기를 자발적으로 실천하며 오랜 시간 흔들림 없이 생활 방역에 솔선하고 계신 시민 여러분께 진심으로 존경의 마음을 전하며, 수해복구과정에서 수고하신 모든 분들께 깊은 감사를 드립니다.

 

겨울을 보내봐야 봄이 그리운 줄 알 듯 장기화 된 감염병 상황으로 일상의 소중함을 깨달았던 2020, 천안시의회는 얼어붙은 지역경제와 민심을 녹이기 위해 오직 시민만 바라보고, 시민의 행복을 위해 쉼 없이 달려왔습니다.

 

지난해 7, 8대 후반기의회 출범 직후 아파트 고분양가 인하 촉구 성명서를 발표하며 시민의 대변자로써 지역 현안에 대한 목소리를 높인 것을 시작으로 천안시 아파트 고분양가 이대로 좋은가?정책토론회를 개최하여 천안 아파트 고분양가 문제를 공론화했습니다. 고분양가 사태 해결을 위해 천안시의회는 시민의 목소리를 적극 대변 하였습니다.

 

코로나19로 모두가 움츠려든 상황에서도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각계각층의 시민들과 간담회를 갖고, 전문가의 깊이 있는 의견 수렴을 위한 다양한 정책토론회 개최하고, 시민의 생활과 밀접한 조례 제·개정에 박차를 가하며, 더 나은 시민의 삶을 위해 늘 공부하는 연구모임을 운영하는 등 활발한 의정활동을 펼쳐왔습니다.

 

또한, 행정사무감사를 통해 시정 전반에 대한 사업별 예산집행의 효율성과 형평성 등을 꼼꼼히 살펴 방만히 운영되는 사업에 대한 지적과 함께 대안을 제시하였고, 시민복리와 직결되는 주요사업에 대해 추진현황을 확인하고, 2021년 예산안에 대해 면밀하게 심의하며 행정에 대한 견제와 감시자로써 시의회 본연의 역할에 충실하였습니다.

 

존경하는 천안시민 여러분!

 

2021년 천안시의회는의정활동 걸음걸음마다 시민 행복을 위한 희망의 싹을 피우겠습니다.

 

역동적인 행보로 시민의 어려움을 살피고 해결하겠습니다.

모두 함께 행복하게 살아가는 공동체를 위해 노인, 장애인, 여성, 아동 등 사회적 약자와 소외된 이웃을 돌아보고 지역 경제 활성화를 통해 서민의 삶이 나아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친밀한 의회로 거듭나겠습니다.

시민과 함께 호흡하며 시민과 언제, 어디서든 공감 수 있도록 시민들과 소통하는 자리를 만들겠으며, 코로나19로 지쳤던 시민들의 정서적 회복에 도움이 될 수 있는 문화 행사를 준비하겠습니다.

 

새로운 자치와 분권의 시대를 향해 힘차게 나아가겠습니다.

지난 129지방자치법 전부개정법률안이 국회 본회의에서 의결되면서 자치분권 확대에 기틀이 마련되었습니다. 지금까지 경험하지 못했던 새로운 자치와 분권의 시대 도래는 우리에게 새로운 활력을 줄 것이며 도전의 기회를 줄 것입니다. 진정한 지방자치 발전과 성숙이야말로 천안시의 지속가능한 미래성장과 시민의 삶의 질을 이끌 힘이라 믿습니다. 천안시의회는 앞으로 펼쳐질 새로운 자치와 분권의 시대를 알차게 준비하고 그 중심적 역할을 수행하기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2021년에도 시민여러분의 변함없는 사랑과 관심을 부탁드리며,

신축년 새해!

인간과 친숙하고 충실한 동물인 소의 해를 맞이하여 시민여러분의 각 가정에 건강과 행복 그리고 행운이 함께 하시기를 기원 합니다. 감사합니다.

 

2021. 1. 1.

천안시의회 의장 황 천 순

기사입력 : 2020-12-30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충남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