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농촌체험분야·채소화훼분야 시범사업 평가회 가져

치유농업 적극 도입으로 시민의 건강증진과 정서안정 기대 .

홍광표 기자 2020-11-20

채소화훼분야 새기술 시범사업 성과 보고 및 농업 신기술 공유

 

 

당진시농업기술센터는 지난 17일 당진풍란농장 외 4개소를 순회하면서 3개 사업에 대한 농촌체험분야 시범사업 평가회를 개최했다.

 

농촌치유자원 상품화 시범사업은 농촌마을의 고유한 자원을 상품화해 농촌마을의 활력화를 목적으로 한 사업으로 총사업비 1억 원을 투입해 초락도 마을을 대상으로 자기 건강상태를 확인하고 치유를 도울 수 있는 치유과학실과 족욕시설을 설치하고, 마을 내 치유숲길 3종과 초락도 약쑥을 테마로 한 치유프로그램 2종을 개발한 사업이다.

 

농촌체험농장 프로그램 패키지 시범사업은 농촌체험학습장 간 협업을 통해 코스 상품화를 목적으로 한 사업으로 컨설팅을 통해 주니어치유프로그램 바람개비를 개발해 체험활동을 통한 음식치유(고지내 농장), 예술활동을 통한 감상치유(미소연 도예공방), 농업활동을 통한 활동치유(뜰과숲 농원)가 가능하다.

 

농촌교육농장 육성사업은 교과과정과 연계한 농촌체험활동을 제공할 수 있도록 한 사업으로 당진풍란농장을 시범사업장으로 선정해 풍란의 육종과 재배방법 등에 대한 교육과 나만의 풍란 석부작·목부작 만들기 등을 체험할 수 있도록 교육 매뉴얼 개발과 교육장 조성을 실시했다.

 

한편 20일에는 농업인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채소화훼분야 시범사업 평가회를 가졌다. 이번 평가회는 올해 추진된 신소득작목 머위 생산기반조성 시범 외 14개 사업 15개소에 대한 자체 사업평가 및 우수사업장 견학이 함께 진행돼 농가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었다.


우수사업장으로 방문한 신소득 작목 머위 생산농가는 머위 조기생산을 위한 시설재배지로 채취한 머위 종구를 저온저장해 휴면타파(정지된 생육에서 성장을 개시하는 것)시켜 이듬해 2월부터 조기생산이 가능한 재배법이 도입됐다.

 

또한 고품질 시설원예 에너지절감 패키지 종합시범 사업으로 추진된 양채시설하우스에는 수막시설이 투입돼 혹서기, 혹한기 냉난방비 절약 및 품질향상을 이끌어 내 경영비 40%이상의 절감효과를 거뒀다.

 

센터 관계자는 농업신기술을 지속적으로 보급해 농가소득 향상에 기여하고 상품성 향상과 공동출하 등 판로확대를 위한 현장지도를 꾸준히 진행하겠다고 밝혔다.

 

기사입력 : 2020-11-20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충남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