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상고 김태협교사, 천안 시민의 상 수상자로 최종 선정

.

황은주 기자 2020-09-23

 

▲ 천안상고 김태협교사

천안상고 김태협 교사가 제37회 천안 시민의 상 수상자로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올해 수상자는 교육학술 부문 김태협 천안상업고등학교 교사 문화예술 부문 조춘자 작가 사회봉사 부문 정경재 천안시새마을회 회장 지역경제 부문 어진선 삼진정공대표이사 특별상 부문 신성철 일봉동 주민자치위원장이다. 체육진흥 부문에는 후보자가 없었다.

 

천안 시민의 상은 우수한 연구창작 및 의욕적인 애향활동 등을 통해 향토문화 발전과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한 공로가 크거나 지역주민을 위해 묵묵히 봉사하며 복지증진을 위해 일하는 시민을 선정해 상패를 수여하는 시상이다.

 

김태협(61)씨는 특성화고 교사로서 전문 교과 교육활동을 펼치며 전공교과의 자격증을 취득하고 글로벌 역량을 지도하는 등 진로개척에 게을리 하지 않았고, 청소년 단체와 깊은 인연으로 315개월 동안 봉사활동을 통한 나눔 실천 및 청소년 지도로 교육학술 부문 수상자에 선정됐다.

 

시상식은 오는 1013일 천안시청 대회의실(3)에서 가족과 함께하는 가운데 진행된다.

 

기사입력 : 2020-09-2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충남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