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코로나19 4번확진자 1명 추가 발생

29일 인천공항 통해 입국, 자가격리 중 증상 발생 .

홍광표 기자 2020-08-05

 

▲     ©편집부

충남 당진시에서 코로나19(당진#4) 확진자가 추가 발생했다.

당진시에 따르면, 4번 확진자는 728일 브라질에서 출발해 에디오피아를 경유, 729일 인천공항으로 입국했다.

 

▲     ©편집부

29일 입국일 당일 검사 결과는 음성이었으나, 격리중 약간의 미열과 잔기침 증상을 호소해 84일 재검사를 의뢰한 결과 5일 오전에 확진 판정을 받았다.

 

확진자는 입국 당시 공항에서 검사 후 지정호텔에 대기했으며, 다음날 30일 광명역에서 KTX 해외입국자 전용 칸을 이용해 천안·아산역에 도착했다. 천안·아산역에서는 부모가 미리 준비해놓은 차량을 혼자 직접 운전해 당진으로 이동했다.

 

당진시보건소에서 확진자의 기본동선을 파악한 결과 특별한 동선은 없는 것으로 파악됐으며, 정확한 이동경로와 접촉자 구분에 대해서는 질병관리본부 역학조사관과 충남도, 당진시 합동으로 심층 역학조사를 실시하고 있다.

 

김홍장 당진시장은 “해외입국자에 대한 관리체계를 더욱 강화하고 다중이용시설 방문 자제와 손씻기, 마스크 쓰기 등 개인위생수칙을 철저히 지켜주기 바란다고 시민들에게 당부하며 이후 자세한 내용은 추가로 홈페이지와 SNS 등을 통해 신속하고 정확하게 전달하겠다고 밝혔다.

 

 

 

 

 

 

 

기사입력 : 2020-08-05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충남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