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동방 2천억원 규모 물류센터 투자 상담

전국 주요 물류 중심축…IT 접목 최첨단 물류센터 건립 계획.

정덕진 기자 2020-05-25

 

 

천안시가 25일 종합 물류기업 주식회사 동방(www.dongbang.co.kr)2000억 원 규모의 투자유치 상담을 진행했다.

 

천안시는 이날 천안시청에서 박상돈 시장과 성경민 동방 대표이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 첨단 글로벌 종합 물류센터를 건립하기 위한 투자 상담회를 열었다.

 

동방은 천안시 수신면 신풍리 25000평 자가 부지에 2000억 원을 투자해 IT를 접목한 최첨단 물류센터를 건립하겠다는 의사를 밝혀 올해 하반기 중 투자유치 업무협약을 체결할 계획이다.

 

 

물류센터가 건립되면 200여명의 일자리가 창출되고, 천안이 전국의 항만과 주요 물류 네트워크의 중심축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 자리에서 박상돈 시장은 투자를 결정한다면 착공에서 준공까지 원스톱 인허가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은 물론 다양한 지원방안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주식회사 동방은 서울에 본점을 두고 포항, 창원, 광양, 인천, 평택 등 전국 21개 지점 및 베트남, 중국, 영국 등 해외에 물류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있다. 주요 거래사는 쿠팡, 포스코, 홈플러스 등이 있다.

 

기사입력 : 2020-05-25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충남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