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북구 주민복지과, 코로나19 극복 위한 성금 기탁

성과관리 평가 최우수선정 시상금 일부 100만원, 복지재단에 전달.

정덕진 기자 2020-04-07

 

천안시 서북구(구청장 이재영) 주민복지과가 7일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지정기탁 성금 100만원을 천안시복지재단에 전달했다.

 

서북구 주민복지과는 지난해 성과관리 평가 최우수부서로 선정돼 표창장과 시상금 300만원을 수여받았다.

 

이는 행복한 노후생활 지원 및 신뢰받는 보육환경 조성을 역점 현안지표로 선정하고 전 직원이 협업해 시정발전을 견인하고 역동적으로 일하는 조직문화 확산에 이바지한 성과를 인정받은 결과다.

 

아울러, 성금 기탁 후 남은 시상금은 전 직원에게 천안사랑카드를 발급·충전지원 배부하고 지역상권을 살리는 착한 소비에 동참하기로 했다.

 

김갑쇠 천안시복지재단 이사장은 서북구 주민복지과의 후원 성금에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재단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취약계층을 위해 보건안전 확보 등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이재영 서북구청장은 취약계층에 위로와 도움이 되고자 주민복지과 전 직원들의 뜻을 모아 성금을 전달하게 됐다, “천안시복지재단의 다양한 노력과 성과에도 깊은 감사를 드리며, 이번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기간 중 시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로 코로나19가 종식되는 시점이 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 2020-04-07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충남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