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 힘으로 문재인정부 심판을!

이명수 의원,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출정식 가져.

정경숙 기자 2020-04-02

  

  © 편집부

 

이명수 미래통합당 아산시갑 후보는 2일 오전 9시 온양온천역광장에서 아산시을 박경귀 후보와 아산 가선거구 윤원준 시의원과 함께 21대국회의원선거 공식 출정식을 가졌다. 

 

이명수 후보는 “이 좋은 봄날에 우리는 봄이라고 느끼지도 못하고 나라 걱정을 해야 하는 참담하고 가슴 아픈 상황을 함께하고 있다”며, “나라와 지역이 잘되고 우리 국민생활이 안정되고 있다면 굳이 이 자리에 나올 필요가 없었지만, 저를 부득이 이 자리에 세운 사람은 바로 문재인 대통령이며, 문재인정부의 잘못된 국정방향이다”라고 출마 의지를 밝혔다. 

 

  © 편집부

 

이명수 후보는 “택시 운전자분들은 손님이 없어서, 시장에서 하루 벌어 하루 먹고 살아야하는 어르신들도 하루 종일 손님이 없어 매일 어떻게 살아야 할지 걱정하는 한숨소리만 들린다”고 무너진 지역경제를 한탄하며, “경제, 외교, 안보 모두 다 엉망으로 더 이상 앉아서 기다릴 수만은 없고 바꿔야 하며 갈아엎어야 한다.”고 문재인 정부를 강하게 비판했다. 

 

끝으로 이명수 후보는 “이번 선거는 자유민주주의를 지키느냐 사회주의로 가느냐의 갈림길에서 여러분의 한 표 한 표가 대단히 중요하다”며, “충무공 이순신장군과 고불 맹사성재상께서 이 나라를 지켰던 것처럼 아산시민 여러분께서 나라를 지키고 아산을 지켜달라”고 문재인 정부 심판론으로 호소했다. 

 

한편, 이명수 후보는 2일 오늘, 아산터미널 앞에서 출근인사를 마치고 가장 먼저 아산시 보건소를 들러 코로나19상황과 대책을 점검한 후 공식 출정식, 아산을 박경귀 후보 출정식 지원유세, 현충사 참배 등의 오전 선거일정을 소화하며 공식 선거운동의 시작을 알렸다.

기사입력 : 2020-04-0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충남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