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생활폐기물 수거체계 바뀐다

공개경쟁 입찰, 수집운반 2개 권역으로 변경… 운영 경제성과 효율성 UP.

정경숙 기자 2020-04-01

 

  수집운반 2개 권역으로 변경… 운영 경제성과 효율성 UP


아산시(시장 오세현)가 2021년 생활폐기물 수집운반 수거체계 개편을 추진한다.

 

시는 지속적인 인구증가와 도시확장에 따른 생활폐기물 증가에 대한 신속한 대응과 재활용률을 높이기 위해 이번 개편을 진행한다.

 

생활폐기물 수집운반 수거체계 개편은시민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현재 운영 중인 단일권역을 2개 권역으로 개편하고 동시에 재활용 가능자원 수거확대, 권역별 기동반을 운영한다.

 

이와 함께 2021 ~ 2023년 생활폐기물 수집운반 대행사업 업체선정은 6~7월중 공개경쟁 입찰로 결정할 계획이다.

 

시는 청소행정분야의 건전한 공개경쟁체계 시스템을 도입해운영은 경제성과 효율성을 추구하고 서비스 제공은재활용성과 환경성에 역점을 두고 시행한다.

 

공개경쟁 입찰참여 대상은 생활폐기물 수집운반업 허가업체이며, 허가 신청은 폐기물관리법에 의한폐기물처리 사업계획서를 아산시에 제출하면 된다.

 

한편, 시는 생활폐기물 수집운반 대행사업에 관심을 갖는 법인 또는 개인을 위한 4월중 상담창구를 운영해 수집운반 허가기준, 절차 등을 안내할 방침이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아산시 자원순환과 청소행정팀(041-540-2335)로 문의하면 된다.

기사입력 : 2020-04-0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충남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