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대건신부 탄생 200주년 기념행사 성공개최 위해 협력

당진시-천주교 대전교구 업무협약식 개최 .

최종길 기자 2020-03-14

  © 편집부

 

청남도 당진시와 천주교 대전교구는 지난 13일 대한민국 최초의 사제이자네스코 세계기념인물로 선정된 김대건신부의 탄생 200주년 기념행사의성공 개최를 위해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 편집부

 

날 협약식에는 김홍장 당진시장, 천주교 대전교구 유흥식 주교를 비롯해대전교구 신부 등 1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탄생 200주년의 국제적 행사 추진을 통한 솔뫼성지의 세계 천주교 명소화를 도모하기로 했다.

 

이번 협약은 당진시-천주교 대전교구간 추진위원회 구성 및 행재정적 지원 등을 통해 원활한 상호 업무체계를 구성토록 했으며, 특히 김대건신부가2021 유네스코 세계기념인물로 선정된 만큼 유네스코 이념에 부합한 지속가능발전 모델을 제시하며 사회공익적 가치를 우선시하는 공익행사 등을 목표로 추진할 계획이다.

 

홍장 당진시장은 김대건신부는 당진과 대한민국을 넘어 전 세계적으로사랑받는 성인이다. 탄생 200주년을 맞는 2021년에는 기념행사와 더불어 전 세계인이 솔뫼성지를 찾을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에 대전교구와 함께 행사추진 및 관광객 맞이에 빈틈이 없도록 철저히 준비토록 하겠다.”고 말했다.

 

, 김대건신부 탄생 200주년 기념행사는 솔뫼성지 일원에서 이민자의 날,명의 날, 나눔의 날 등 각각의 테마행사와 국제학술심포지엄, 김대건신부 관련 공연전시 등 부대행사와 함께 탄생일인 821일을 전후로 성황리에 개최될 예정이다.

 

기사입력 : 2020-03-14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충남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