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가축분뇨퇴비 부숙도 검사무료서비스 실시

천안시농업기술센터, 가축분뇨제도 조기정착위해 2월17일부터.

정덕진 기자 2020-02-14

 

천안시농업기술센터(소장 강성수)는 가축분뇨 퇴비 부숙도 검사 의무화 시행에 앞서 축산농업인 가축분뇨 제도 조기정착을 위해 오는 17일부터 가축분뇨 부숙도 검사를 무료로 실시한다고 밝혔다.

 

가축분뇨의 관리 및 이용에 관한 법률에 따라 325일부터 자가처리농업인을 대상으로 가축분뇨배출시설 허가규모는 6개월에 1, 신고규모 연 1회 가축분뇨 부숙도 검사를 의무적으로 해야 하며, 검사결과를 3년간 보관해야한다.

 

검사 신청방법은 검사위탁서와, 가축분뇨배출시설(허가/신고), 500g시료를 지참해 농업기술센터 통합형과학영농시설 내 가축분뇨분석실로 매주 월, , 금 방문하면 된다. 신청하고 결과가 나오기까지 15일이 소요되므로 미리 검사를 신청해야 한다.

 

시료채취방법은 잘 부숙된 퇴비더미의 5곳에서 퇴비를 채취한 뒤 이물질 제거 후 골고루 섞어 500g을 시료봉투에 포장해 채취날짜, 시료명, 시료내역 등을 기재하고, 밀봉한 후 내용물의 변화가 없도록 가급적 24시간 이내에 의뢰해야 한다.

 

강성수 소장은 가축분뇨 부숙도 검사 시행에 따라 축산농업인들의 퇴비 부숙도에 대한 심리적 부담감을 해소하도록 부숙도 검사를 사전실시한다적기검사를 통한 적정배출 및 악취 절감으로 지속가능한 천안농업기반을 구축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 2020-02-14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충남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