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브나로드 고교 인문학 캠프 개최

관내 고등학생 대상 인문학에 대한 소양 마련 계기 .

최종길 기자 2020-01-14

  © 편집부

 

일제강점기 위대한 문학가이자 우리 지역의 역사인물인 심훈 선생의 브나로드 운동을 재해석해 추진하는 ‘2020 브나로드 고교 인문학 캠프가 관내 고등학생들의 많은 참여와 호응 속에 지난 14일 당진교육문화스포츠센터에서 개최됐다고 당진시가 전했다.

 

브나로드란 민중 속으로라는 러시아어로 우리나라에서는 1930년대 지식인들이 직접 민중들에게 한글과 숫자 등을 가르친 운동이며, 심훈의 농촌계몽소설 상록수는 브나로드 운동과 함께한 대표적 작품이다.

 

이러한 브나로드 운동의 취지를 재해석해 추진한 이번 인문학 캠프는 지역 출신인 김찬기 교수(한경대 미디어문예창작학과)를 중심으로 겨울방학 기간 동안 고등학생들의 문학과 비문학 소양 마련을 목표로 17일까지 진행될 예정이다.

 

또한 단순한 강의를 넘어 토론을 통한 학생평가 등을 함께하여 대학에서 필요로 하는 수학능력의 기초를 배양하고 아울러 토론 및 면접 능력 향상에도 기여할 수 있도록 프로그램을 편성했다.

 

시 관계자는 “1930년대 브나로드 운동이 2020년을 맞이하여 다시 재현됐다며 앞으로도 관내 고등학생들의 토론 및 언어능력 향상을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 2020-01-14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충남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