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남부대로 교통흐름 좋아진다!

남부대로↔용곡한라A, 지하차도 공사 착공식 개최.

정덕진 기자 2020-01-14

신규 도로 개설, 교통흐름 개선 및 지역 간 균형발전 기대

  © 편집부




천안시가 14일 오후 2시 동남구 용곡동 남부대로 인근에서 구만섭 천안시장 권한대행을 비롯한 국회의원, 시의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남부대로 지하차도 개설공사 착공식을 개최했다.

 

▲     ©편집부

 

이번 착공식은 용곡동 세광2()에서 한라비발디()를 연결하는 남부대로~용곡한라()간 연결도로(대로3-22) 개설공사의 본격적인 추진을 알리고 안전한 시공을 다짐하는 자리로 마련됐다.

 

시는 지난 2005년부터 남부대로로 인해 단절된 지역 간 격차를 해소하고 남부대로에 집중돼 있는 교통흐름을 개선하고자 사업을 계획했다.

 

  © 편집부



이번 공사는 201912월 착공을 시작해 20222월까지 총 사업비 316억 원을 들여 총연장(L) 674m, (B) 42m의 왕복 6차로 도로로 개설된다.

 

또한 남부대로 하부를 관통하는 지하차도(L=380m)와 천안천을 횡단하는 교량(L=64m)을 설치해 지역 주민에게 교통 편익을 제공할 수 있도록 설계됐다.

 

  © 편집부



시는 이번 신규 도로가 개설되면 교통흐름 개선으로 남부권의 교통동맥 역할을 수행하고, 지역격차 해소 등 남부지역의 균형발전을 촉진시켜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할 것으로 내다봤다.

 

구만섭 천안시장 권한대행은 용곡동 지역의 오랜 숙원사업이 본격적으로 첫 삽을 뜨게 됐다공사가 안전하고 원활하게 진행될 수 있도록 사업 추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 2020-01-14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충남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