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진석 “아낌없이 주는 너른 품” 출판회 대박 예감!

1월 14일(화) 오후 7시 30분 천안 단국대학교 천안캠퍼스 학생회관 대강당에서 .

정경숙 기자 2020-01-12

 

 문진석 “아낌없이 주는 너른 품” 출판회 대박 예감!

 

천안갑 국회의원 유력주자인 문진석 충남도지사 초대 비서실장의 출판기념회가 열린다.

 

오는 14() 오후 730분 천안 단국대학교 천안캠퍼스 학생회관 대강당에서 열릴 이번 출판기념회에는 양승조 충남도지사, 이규희 국회의원, 박완주 국회의원, 윤일규 국회의원 등을 비롯하여 주최 측 추산 3,000여 명이 넘는 지지자와 시민이 참석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아낌없이 주는 너른 품의 저자인 문 전 실장은 천안이 품어 준 지난 삶 속에서 느끼고 고민했던 본인의 생각을 한 권의 책에 담았다.”고 책의 집필 이유를 밝혔다.

 

책에서 문 전 실장은 지난 2014416일 절망과 비통의 날, 꽃다운 아이들의 목숨이 차가운 바다 속으로 사라지는 순간에도 그저 바라보기만 하는 나라는 더 이상 나라가 아니었다.”, “정치를 바꿔, 무능하고 부패한 나라를 바꾸고 싶었다.”고 자신의 정치 참여 이유를 밝혔다.

 

그러면서 그는 양승조 충남도지사 비서실장으로 일하면서 현장의 목소리를 생생히 기록한 자료를 소개했다.

 

그것은 바로 2,000페이지에 달하는 7권의 업무수첩이다. 도지사 비서실장으로 일했던 14개월 동안의 기록이며, 현장의 시민 목소리가 생생하게 담겨 있었다.

 

문 전 실장은 가난하고 힘없는 국민이 없었으면 하는 바람으로 수첩을 작성했고, 어떻게든 문제 해결 방법을 찾아 실행에 옮기려고 했다.”, 미세먼지 해결을 위한 보령화력 1, 2호기 조기폐쇄 확정 방안, 2020년 대한민국축구센터 천안 유치 등 지역 발전 방안도 그 수첩에서 나왔다고 밝혔다.

 

문 전 실장은 천안에 빚을 졌다. 부족한 나를 위해 너른 품을 내어준 천안에 은혜를 갚고, 천안 시민들에게 봉사하고 싶다.”고 덧붙였다.

 

 

 

기사입력 : 2020-01-1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충남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