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보건소, 겨울철 식중독 예방수칙 안내

노로바이러스, 개인위생 수칙 각별의 주의.

정경숙 기자 2020-01-08

 

  © 편집부


아산시보건소(보건소장 김은태)는 겨울철 식중독의 주범인 ‘노로바이러스’ 유행 시기를 맞아 개인위생수칙 준수 등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노로바이러스에 오염된 음식과 물을 섭취하거나 환자 접촉을 통해 감염되는 질환으로 통상적으로 음식물 섭취 후 1~2일 안에 구토, 설사 등의 증상이 주로 나타나고 그 외 복통, 오한, 발열 등의 증상이 나타난다.

 

예방을 위해서는 평소 올바른 손 씻기 음식물 익혀먹기(특히 굴, 생선, 조개 등 수산물) 물 끓여 마시기 등 위생관리에 주의해야한다.

 

특히, 어린이집, 유치원 등에서 환자가 발생한 경우에는 증상이 없어진 후 3일까지 공동생활을 금하고, 환자와 접촉한 환경 및 화장실을 소독해야 한다.

 

아산시 보건소는 “노로바이러스 감염 시 2~3일간 증상이 지속된 후 저절로 호전 되지만 구토, 설사로 인한 탈수 상태에서 수분이 충분히 보충되지 않으면 탈수증이 나타날 수 있으니 사전 예방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기사입력 : 2020-01-08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충남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