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행복지원팀, 민간복지자원 연계 활성화사례 공모 장려상 수상

전진희 통합사례관리사 수상, ‘햇살이 너의 이름을 부를 때’ 사례 호평 .

정경숙 기자 2019-12-03

 

  © 편집부


아산시 사회복지과 행복키움지원팀 전진희 통합사례관리사가 12월 2일 사회보장정보원 주관 2019년 민간복지자원 연계 활성화 사례공모에서 장려상을 수상했다.

 

사회보장정보원 주관으로 전국의 시군구 희망복지지원단 및 읍면동 맞춤형 복지팀을 대상으로 지역의 민간자원을 활용한 사례를 공모전을 개최했다.

 

전국에서 12명이 수상한 가운데 아산시 행복키움지원팀 전진희 통합사례관리사가 장려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얻었다.

 

전진희 통합사례관리사는 ‘햇살이 너의 이름을 부를 때’를 주제로 장애인 가구의 사례관리로 호평을 받았으며 “삶에 어려움이 있는 가구를 찾아가 햇살을 느끼게 해주는 통합사례관리사로 거듭나겠다”고 말했다.

 

한편, 아산시 사회복지과 행복키움지원팀에 소속된 통합사례관리사는 지역 내 공공·민간복지자원에 대한 체계적인 관리·지원체계를 토대로 복합적이고 다양한 욕구를 가진 대상자에게 필요한 서비스를 통합적으로 연계하고 제공하고 있다.

기사입력 : 2019-12-0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충남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