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화력본부, 지역사회 유소년 스포츠 활성화에 앞장

계성초, 신평중에 이어 합덕초등학교 야구부에 1000만원 지원 .

홍광표 기자 2019-04-23

 

▲     © 편집부

한국동서발전() 당진화력본부는 지난 22일 합덕초등학교에서 지역 체육인재 양성을 위한 유소년 Golden 글러브 사업을 시행했다고 밝혔다.

 

유소년 Golden 글러브 사업은 당진화력에서 올해 처음 시행하는 사업으로 지역 유소년 야구인재를 육성하기 위해 계획되었으며, 당진교육지원청의 추천을 받아 29년 역사의 합덕초등학교 야구부를 지원하게 되었다. 합덕초는 오윤(현 키움 주루코치), 김정민(SK 투수) 등을 배출한 바 있다.

 

이날 전달식에서는 당진화력본부 김용기 대외협력실장과 합덕초 김계순 교장, 김일권 당진시 야구협회장과 학부모대표 및 야구부원들이 참석하였고 내빈들의 축사와 함께 지원금 1000만원을 전달하였다.

 

김용기 대외협력실장은 전달식에서당진화력에서 지역 유소년 축구, 골프 등 다양한 체육활동 육성에 많은 지원을 하고 있으며, 이번에 인기스포츠인 유소년 야구부를 지원하게 되어 기쁘고 지속적인 관심과 성원을 보낼 예정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당진화력본부에서 2005년부터 계성초등학교와 신평중학교 축구부를 후원하고 있으며, 향후 비인기 종목 및 장애인 스포츠 등 다양한 체육활동 지원으로 건강하고 활기찬 지역사회 조성에 최선을 다할 예정이다.

기사입력 : 2019-04-2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충남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