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능성 신발 ‘슈올즈’, 세계가 극찬하다!

BIXPO 국제 발명전시회 금상 수상 영예!.

정덕진 기자 2017-11-23

세계 200여개 전력분야 최신발명품 출품!
빛 과 무관한 ‘신발수상’ 이례적!
▲     © 편집부

지난 11월 1일부터 3일까지 광주 김대중 컨벤션센터에서 개최한 제3회 BIXPO(빛가람 국제 전력기술 엑스포) 2017 국제 발명 대전에서 ㈜프라미스(대표 이 청근)의 기능성 신발 슈올즈(ShoeallS)가 금상수상 의 영예를 안았다. 
▲     빛 가람 금상

특히 이번 발명품전시회는 세계 각국 200여개 전력분야의 최신 발명기술이 출품됐지만 빛과 관련되지 않은 일반 발명품들 중 수상을 하게 됐다.

또한 기능성 신발로 유럽에서 극찬을 받은바 있는 ‘슈올즈’는 2016 서울 국제 발명전에서 금상과 IFIA(세계발명가 협회)가 주는 특별상을 받았고, 2017년 제 45회 스위스 제네바 국제 발명전시회에서 신발로는 유일하게 영예의 금상을 수상 한 바 있다. 

한편 IFIA (INTERNATIONAL FEDERATION OF INVENTORS ASSOCIATIONS)는 세계 발명가 총 연맹 본부로 세계 95개국의 발명협회와 135개 단체가 가입이 되어 세계를 변화시키는 산실이다. 

또한 KBS 발명 합시다 ‘혁신의 시작’ (2017.5.4) 에 슈올즈 개발자인 ㈜프라미스(대표 이 청근)가 방영되어 한국의 기능성신발의 대표자로 알려져 있다.
▲     수상모습

발은 제2의 심장이다!

의학계에서 강조하는 발은, 제2의 심장이라 불릴 정도로 우리 신체에서 매우 중요한 부위 이며, 이는 발이 건강해야 오장육부가 튼튼해질 수 있기 때문이다.

이청근 대표는 평소 건강한 발을 위해 끊임없는 연구와 노력을 기우려 왔으며, 이를 바탕으로 탄생한 슈올즈는 지극히 과학적으로 세계가 극찬한 개발자의 기능성 신발에 대한 집념과 사랑의 결실이다.  

또한 이 대표는 이미 마사이 신발을 국내에 정착시킨 인물로 유명하다.

특히 현대인들의 생활환경과 노령화가 되면서 발생 하는 허리통증, 관절통증, 하지정맥류, 족적근막 염, 발 부종 피로감 등은 신발과 직접적인 연간이 있다는 것을 알고, 이러한 질병으로 고통 받는 사람들을 보면서 치료하는 신발을 만들어 보겠다는 집념이 더해져 기능성 신발인 슈올즈가 태어나게 되었다.

기능성 신발 ‘슈올즈’ 란?
▲     하이스타 스포츠화


기능성 신발인 슈올즈는 기존의 다른 기능성 신발과 차별화로 무 전력 진동단자를 장착하고, 인체공학적 체중이동 시스템과 아치보정 시스템 등이 적용된 과학적인 첨단 신발이다. 

또한 무 전력 진동단자는 배터리나 충전이 필요 없이 반영구적으로 사용을 할 수 있고 걸음을 걸을 때 약간의 충격에도 1초에 30회 바이브레이션이 일어나면서 13.2 HZ의 SMR 면역파가 발생을 한다. 

미국 UCLA대학의 스터먼 박사는 이 SMR파가 사람의 면역체계에 영향을 미쳐서 면역기능을 향상시키는 것으로 발표를 했다.
▲   진동단자


진동단자와 충격흡수 PU쿳션의 기능이 장착된 신발을 신고 걸으면 혈 행 개선과 통증, 족적근막 염, 무릎관절통증, 허리통증에 도움을 주며 혈액순환을 현저히 개선시키는 것으로 나타나 이미 시장에서 큰 호응을 불러오고 있다. 

뿐만 아니라 ‘슈올즈’는 신발의 기능성에만 중점을 두지 않고 디자인도 고급스럽게 하여 세계 시장을 향해 운동화, 컴포트화 , 구두, 하이힐, 골프화 등 다양한 제품을 생산하고 있으며, 현재 미국시장의 수출 오더를 받아 FDA 승인 절차를 받고 있다. 
▲     © 편집부

이청근 대표, 발로 인한 고통에서 벗어나도록 최선 다할 터!

(주)프라미스의 이청근 대표는 “모든 사람에게 가장 편안하고 인체공학적 첨단 신발로 세계 최고의 명품신발로 인정을 받아 고통 받는 사람들이 하루빨리 그 고통에서 벗어나게 하는 것이 자신의 꿈이다“고 말한다. 

한편 기능성 신발 슈올즈의 산실인 (주)프라미스는 우리나라뿐만 아니라 유럽에서도 인정받은 최고의 기능성 신발 슈올즈의 더 쉬운 보급을 위해 전국에 프랜차이즈 로드 샵을 모집하고 있다.
문의는 www.shoealls.com 041)569-8065로 하면 된다.

 

기사입력 : 2017-11-2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충남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