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시, 제8회 시민과 함께하는 제105주년 기념 3.1절 기념식 성료
독립유공자 후손 3명이 독립선언서 낭독, 500여 명 만세삼창
홍광표 기자   |   2024-03-01

 

 충남 서산시가 1일 서산시 문화회관에서 열린 제8회 시민과 함께하는 105주년 3.1절 기념식이 성료됐다고 밝혔다.

 

 

 이날 바르게살기운동 서산시협의회(회장 홍성만)가 주최한 행사는 제105주년을 맞아 3.1절의 역사적 의미를 되새기기 위해 개최되 자리에는 독립유공자의 후손, 유공 단체 회원 등 500여 명이 참여했다.

 

 

 식전 행사에서는 독립운동가의 옷 입고 포토존에서 사진찍기, 태극기·무궁화 등 모양의 스티커 붙이기 체험행사를 진행했으며 만세삼창을 위한 수기 태극기가 배부됐다.

 

 본 행사에서는 독립유공자 후손 3명이 독립선언서를 낭독하고 3.1절을 주제로 바투타의 난타 퍼포먼스와 서산시립합창단의 3.1절 노래 제창, 참석자 전원의 만세삼창으로 기념식이 마무리됐다.

 

 

이완섭 서산시장은 이번 제105주년 3.1절 기념식은 독립유공자 후손분들이 독립선언서를 낭독하고 함께 참여해 그 의미가 매우 깊었다다시 한번 독립유공자의 희생정신에 감사드리며 그 희생을 잊지 않기 위해 다양한 시책을 추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바르게살기운동 서산시협의회에서는 3.1절 기념행사 외에도 태극기 선양사업 등 나라사랑 실천에 앞장서 오고 있다.

뒤로가기 홈으로

명사

많이 본 뉴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충남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