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상돈 천안시장 31개 읍면동 주민과의 대화 마무리…요구사항 240건 수렴
도로·하천 81건, 산림·공원·녹지 34건, 교통 33건 순
윤광희 기자   |   2024-02-12


박상돈 천안시장이 주민 요구사항을 청취하고 시정에 반영하기 위해 15일간 진행한 읍면동 방문, 주민과의 대화를 마무리했다.

 

8일 천안시에 따르면 박 시장은 지난달 5일 원성1동을 시작으로 이달 2일 성정2동까지 31개 읍면동을 순회하며 지난해 시정 주요 성과와 올해 시정 방향을 설명했다.

 

각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열린 주민과의 대화에는 기관단체장뿐만 아니라 농업인, 소상공인, 대학생, 다문화 가족, 주부 등 다양한 주민들이 참석했다.


주민과의 대화 현장에서는 일상의 소소한 불편부터 일자리, 복지, 주거 및 시민들의 삶의 질 향상과 관계된 현안, 숙원 사업 등이 논의됐다.

 

올해 주민과의 대화를 통해 수렴한 주민 건의·애로사항 등 요구사항은 총 240건으로 접수됐다.

 

국별로는 건설교통국 75(31.3%), 농업환경국 31(13%), 동남구 27(11.3%),행정안전국 25(10.4%) 순으로 집계됐다. 분야별로는 도로·하천 81(33.75%),산림·공원·녹지 34(14.17%), 교통 33(13.75%) 순으로 나타났다.

 

천안시는 읍면동 방문에서 나온 건의사항 등 주민 의견들을 적극 검토해 시정에 반영할 예정이며 정기적으로 추진상황을 점검할 계획이다.

 

박상돈 시장은 주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행정을 실현하고 주민들과 소통하기 위해 대화의 자리를 마련했다제기된 요구사항이 시 행정에 반영될 수 있도록 추진 사항을 챙겨가겠다고 말했다.

뒤로가기 홈으로

포토뉴스

많이 본 뉴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충남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