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태호, 초격차 과학기술 교육 토대 마련해야!
과학경제강국을 위한 기초과학 인재 육성과 과감한 투자 필요
초등학교 때부터 실험 중심의 과학 수업 개발 및 확대로 흥미 유도
정덕진 기자   |   2022-03-25

 

 

 

최태호 세종시교육감 예비후보가 25일 소담동 선거사무소에서 과학기술인재 양성을 위한 초격차 과학기술 교육 토대 마련에 대한 공약을 발표했다.

 

최태호 예비후보는 대한민국 미래 먹거리 산업으로 거론되는 바이오, 반도체, 차세대 자동차 등 모든 신사업의 핵심 인재가 과학자임에도 불구하고 우리는 언제부터인가 과학자라는 직업을 잊어가고 있다고 말하며 과거 초등학생 장래희망 조사에서 과학자는 항상 상위권에 자리하던 인기 직업이었다. 그러나 현재 초등학생 인기직업은 운동선수, 교사, 의사 순으로 과학자는 10위권 안에도 들지 못하는 현실이다라고 지적했다.

 

또한 세계 시장은 이미 하나의 마켓으로 통합되어, 넘볼 수 없는 초격차 세계 1위 기술을 확보해야만 경쟁에서 살아남을 수 있는 시대로 접어들었다. 지금도 우리나라의 삼성전자와 대만의 TSMC는 파운드리(반도체 위탁 생산) 시장을 두고 초격차 기술 전쟁을 벌이고 있다

 

이에 최 예비후보는 초격차 기술을 확보하기 위해서는 기초과학 인재 육성과 이에 대한 과감한 투자가 뒷받침되어야 한다고 말하며 대한민국을 과학경제강국으로 이끌 과학기술인재 양성을 위한 기초교육의 토대를 마련하겠다고 공약을 발표했다.

 

이어 그는 우선 점차 사라지고 있는 과학 실험 수업을 확대하고 초등학교 때부터 과학에 흥미를 가질 수 있는 실험 중심의 과학 수업을 개발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뒤로가기 홈으로

명사

많이 본 뉴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충남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