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적십자사 보령시 신흑동 펜션 화재현장서 긴급구호활동 전개

일시대피자, 소방대원 등 빵과 생수 등 지원 .

홍광표 기자 2021-07-12

충남적십자사(회장 유창기)11(), 보령시 신흑동 펜션 화재현장서 긴급구호활동을 펼쳤다.

 

대한적십자사봉사회 보령지구협의회 봉사원 10여 명은 진화작업을 벌이고 있는 일시대피자, 소방대원 등 200여 명을 대상으로 빵과 생수 등 음료를 지원했다.

 

11() 오전 046분경 발생한 화재는 건물 4개동을 모두 태웠으며, 펜션에 묵고 있던 투숙객 72명이 긴급대피했다. 70대 여성 1명이 연기를 마셔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큰 부상은 아닌 것으로 전해졌다.

 

충남적십자사 유창기 회장은 대한적십자사는 재난 및 안전관리 기본법에 따른 재난관리책임기관으로서, 화재, 수해 등 갑작스러운 재난현장에 가장 먼저 달려가 가장 마지막까지 함께하겠다.”는 소감을 밝혔다.

 

기사입력 : 2021-07-1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충남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