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화력본부“지역사회 코로나19 차단 총력”

석문면개발위원회와 공동으로 마을 4,000세대에 소형 분무기 전달 .

홍광표 기자 2020-03-25

  © 편집부

한국동서발전()당진화력본부(본부장 박윤옥)는 지난 24일 발전소 인근 지역의 코로나19 감염 확산 방지를 위해 석문면 소재 20개 마을 4,000세대에 소형 방역 분무기를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당진화력본부와 석문면(면장 김종현), 석문면개발위원회가 협업하여 발전소 주변 지역 코로나19 확산을 차단하기 위해 마련했으며, 석문면새마을지도자협회 회원 및 석문 의용소방대 대원들과 함께 4,000여개의 방역분무기 세트를 직접 제작하여 마을 주민들에게 전달하였다.

 

한편 당진화력본부는 지난 2월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한 선제적 대응으로 당진종합병원 등에 마스크를 전달한 바 있으며, 발전소 주변마을에 손세정제 및 공기제균청정기를 지원하는 등 지역사회 코로나19 감염 확산 방지를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기사입력 : 2020-03-25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충남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