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 꿈나무 초중학생 승마체험

아산시, 2019년 학생승마체험지원사업 완료.

편집부 2019-12-02

  

  © 편집부

 

아산시(시장 오세현)가 2019년 학생승마체험지원사업을 완료했다. 

 

시는 미래 ‘말 산업’ 성장에 필요한 승마 인구저변확대를 위해 지난 5월부터 11월까지 7개월간 초등학교 16개교, 중학교 1개교 등 초·중학생 636명이 참여했으며, 일반승마체험 600명, 사회공익승마체험 36명이 1일 60분씩 총 10회에 걸쳐 승마수업을 받았다. 

 

승마체험 대상자는 학교장의 추천을 받은 학생으로 일반승마는 32만원 중 자부담 9만6천원에 이용이 가능하며, 사회공익승마(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계층, 다문화기정) 및 재활승마(장애인학생)는 전액 무료로 진행됐다. 

 

  © 편집부

 

또한, 안전사고 등에 대비하기 체험학생 모두 기승자보험에 가입을 의무화하고 승마관련 안전사고 예방에도 총력을 기울였다.

 

시 관계자는 “학생승마체험은 성장기 학생들에게 말과 교감의기회를 제공해정서함양과 기초 체력증진, 자세 교정 등 효과가 있어승마체험을 통한 승마인구 확대로 승마산업 활성화를위해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 2019-12-0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충남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