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2019 안전문화대상 ‘국무총리표창’ 영예

‘최우수’선정 1억5천만 원 재난안전관리특교세 획득.

정덕진 기자 2019-11-28

 

  © 편집부



천안시가 28일 세종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19 안전문화대상에서 최우수 기관에 선정돼 국무총리 표창을 받았다. 시상금으로는 사업비(재난안전관리특교세) 15000만원을 획득하게 됐다.

 

안전문화대상은 사회 각 분야의 안전문화 활동을 장려하고 현장에 적용할 수 있는 우수사례를 발굴·확산하기 위해 전국 자치단체와 공공기관, 민간기업 등을 대상으로 열리는 안전 우수사례 경진대회다.

 

  © 편집부



시는 안전체험훈련 실시, 어린이 안전체험페스티벌 개최는 물론 단국대학교산학협력단과 업무협약을 체결해 시민안전문화대학을 운영하고 있다.

 

또 천안시민안전보험가입, 안전점검의날 캠페인 추진 등 다양한 분야에서 민관협력을 통한 안전문화운동을 추진함으로써 안전문화를 효율적으로 확산시켰다는 공로를 인정받았다.

 

  © 편집부



구만섭 천안시장 권한대행은 앞으로도 시민이 안심하고 살 수 있는 천안시를 만들기 위해 시민 생활 속에 안전문화가 뿌리내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 2019-11-28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충남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