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서울대, 산업통상자원부장관상 수상

지역특화청년전문가양성사업(GTEP) 11년 연속 선정 .

황은주 기자 2019-04-12

 


남서울대학교
(총장 윤승용)가 산업통상자원부가 주관하는 지역특화청년전문가양성사업(이하 GTEP)11년 연속 선정됐다고 밝혔다
 

 

GTEP은 무역 이론교육과 현장실습을 통해 글로벌 시대 무역 전문인력을 양성하기 위해 산업통상자원부와 한국무역협회가 전국 20여개 대학을 선정해 지원하는 사업이다. 

 

남서울대 GTEP은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제12기 수료식에서 26명의 글로벌 청년무역전문가를 배출했다 

 

특히 동남아 특화지역을 중심으로 지난 15개월 동안 현지어, 시장특성 뿐 아니라 무역, 전자상거래, 현장실습 등 총 480시간 이상의 전문교육과정을 통해 인재를 육성한 공로를 인정받아 이람 남서울대 GTEP 실장이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표창을 받았으며, 박종빈(글로벌무역학과)씨가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상을 윤영제(국제유통학과)씨가 한국무역협회장상을 각각 수상했다. 

 

조원길 남서울대 GTEP 단장은 남서울대 GTEP은 해외 각 나라의 무역현장에 직접 참여해 단순히 경험하고 배우는 것을 넘어 실제 수출계약을 체결하는 실질적인 성과를 내왔다이번 13기에는 남서울대 GTEP만의 인터넷 쇼핑몰을 통해 전자상거래를 통한 학생들의 수출활동을 펼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산업통상자원부와 한국무역협회가 주관하는 GTEP사업에 남서울대는 2009년부터 11년 연속 선정돼 활발한 사업을 펼치고 있으며, 이번 13기 학생들은 앞으로 무역 기본지식과 실무경험을 쌓아 전자상거래 플랫폼을 활용한 실무현장에 참여할 예정이다.

 

기사입력 : 2019-04-1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충남신문. All rights reserved.